"내 여자는 내가 지킨다냥!" 가르마의 앞을 지켜주는 양말이.


도심을 걷다가 만난 길고양이들의 귀를 자세히 살펴보면 한쪽이 커팅 되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길고양이 개체 수 조절을 위한 중성화 사업인 TNR(Trap Neuter Return)이 된 경우인데요, 제가 살고 있는 지역에도 상당수의 길고양이가 중성 고양이로 건강하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오래간만에 햇볕 데이트나 할까 했더니 앞에 얼쩡대는 인간 때문에 신경이 곤두서 있다.


도심에서 인간과 길고양이가 함께 공존하기 위해 시행하는 길고양이 TNR 사업은 케어 테이커의 참관하에 안전하게 시행되기만 한다면 여러 가지 측면에서 이점이 있습니다. 우선 길고양이들의 잦은 영역 다툼과 발정음, 교미음으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을 줄일 수가 있고, 길고양이가 평생 겪는 발정과 출산의 고통에서도 해방될 수 있습니다. 생명의 탄생은 분명 아름다운 것이지만 한목숨 부지하기도 어려운 도시 길고양이의 삶에 본능에 의해 반복되는 잦은 출생은 곧 많은 죽음으로 이어지니까요.





하지만 햇볕은 따사롭기만 하고.. 이내 꾸벅꾸벅 조는 고양이들.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인간의 생각이고, 길고양이의 삶과 직결되는 부분을 그들에게 스스로 선택시킬 수 없다는 점에서 늘 죄책감이 들곤 합니다. 인간과의 공존을 이유로 그들의 가장 자연스러운 본능을 빼앗는 건 아닌지, 행여나 그것을 폭력으로 받아들이지는 않을는지. 그래서일까요. 귀가 커팅된 중성 고양이를 만나면 유독 고맙고도 미안한, 복잡한 마음이 들곤 합니다. "그래도 잘 살아남아 주었구나!" 하는 안도감과 함께요.






이날 만난 길고양이 한 쌍은 흔히 볼 수 없는 중성 고양이 커플이었습니다. 그런데 자손 번식의 목적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늘 함께 있더군요. 처음에는 햇볕을 쬐느라 모여 있을 뿐이라고 생각했는데요, 조금 더 지켜보니 서로의 등을 그루밍 해주기도 하고 수컷인 양말이가 암컷인 가르마의 앞을 지켜주기도 하는 둥 커플만이 하는 모습을 볼 수가 있었습니다.






가르마는 작년부터 가끔 보았던 녀석인데 최근에 양말이를 만나 솔로 탈출을 했나 봅니다. 늘 무리 안에 섞여서 조용히 지내던 녀석이 안 보던 사이 이렇게 달달한 연애를 하고 있었다니. 가르마에 대한 양말이의 사랑이 얼마나 깊은지 보는 인간이 질투가 날 정도였습니다. 조금이라도 가까이 다가갈라치면 가르마를 보호하려는 듯 앞장서서 경계하곤 했으니까요.






이날 녀석들이 보여주었던 애정행각은 중성 고양이에 대한 인간의 미안함을 무색게 할 정도로 다정한 것이었습니다. 마치 "인간들이 자손 번식을 막을 순 있어도 우리의 사랑까지는 막을 수가 없다옹~" 하는 듯. 많은 사람이 인간만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 정신적인 사랑을 고양이들도 한다는 걸 알려주는 길고양이 커플이었습니다.






 

COMMENT

  1. Favicon of https://salt418.tistory.com +소금+
    2014.03.27 10:42 신고

    비록 몸은 불임이 되었지만 마음은 청춘이니까요~~ㅎ ^^
    가르마를 보호하는 양말이 넘 믿음직하고 멋져요~~~ 제가 가르마라도 반하겠어요~ㅋㅋㅋ

    • Favicon of https://rach02.tistory.com 라흐 
      2014.04.02 12: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이 녀석들 얼마나 둘이 붙어 다니는지~ 어제도 가로등 밑에서 가르마가 밥 먹는 걸 양말이가 뒤에서 지켜보고 있더라구요~ ㅋㅋ

  2. Favicon of https://meeoow.tistory.com 괭인
    2014.03.27 12:30 신고

    물론 숨 쉬고 심장 뛰어 살아가는 생명이기에 육체적이고 본능적인 사랑이 중요한 것이겠지만,
    그럼에도 알수없는 오묘한 정이라는 게 있는 것 같더라구요.
    쉽게 이해할 수 없는 그런 것들이 있어 정말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rach02.tistory.com 라흐 
      2014.04.02 12: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저렇게 짝이 있는 녀석들이 있는가 하면 멀쩡한데 인기 없는 녀석도 있구.. 고양이 세상이나 인간 세상이나 별반 다르지 않은 것 같아요^^ ㅋㅋ

  3. Favicon of https://donners.tistory.com 도너스
    2014.03.29 12:24 신고

    한가로운 모습이 보기 좋네요 귀엽고ㅎㅎ

  4. Favicon of https://mrsnowwhite.tistory.com 아스타로트
    2014.04.03 02:14 신고

    진정한 플라토닉 러브로군요~
    참 흐뭇한 커플입니다;ㅁ; 저런 남묘가 애인이라니 가르마가 부럽네요~

    • Favicon of https://rach02.tistory.com 라흐 
      2014.04.06 22: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살짝 양말이가 아까운 것 같기도 하고..ㅋㅋ 뭐 서로가 좋다면 더 바랄 게 없겠죠?! 여전히 서로 살뜰하게 챙기며 함께 지내고 있습니다.^^